1일간 안보이기 닫기
모바일페이지 바로가기 > 로그인  |  ID / PW찾기  |  회원가입  |  소셜로그인 
스토리야 로고
자료실      초청멘토링      자유멘토링      원천스토리      타자료실정보     
 
작성일 : 16-12-27 16:11
[스토리테마파크] 피난길, 비내리는 5월의 아침에 태어난 왕세자의 아이
  글쓴이 : 스토리야
조회 : 2,038  
   http://story.ugyo.net/front/sub01/sub0103.do?chkId=S_LKH_0003 [259]
1592년 5월 12일, 큰비가 내리고 있었다. 세자(광해군)와 세자빈(柳氏)은 피란하는 왕실을 따라 평양에 왔다. 이날 사시(巳時) 정삼각(正三刻), 오늘날로 말하자면 10시 45분 왕세자의 빈궁이 아이를 낳았다.


배경이야기

◆ 광해군의 알려지지 않은 아들

이 기록을 제외하고 어떠한 기록(왕실 족보까지도)에도 왕세자빈이 1592년에 아기를 낳았다는 기록이 없다. 광해군의 아들은 『선조실록』 1598년 12월 5일 세 번째 기사에 ‘원손’(元孫)이 탄생했다는 기록이 있고, 그가 바로 인조반정 후 죽은 광해군의 장자 이지(李?, 1598~1623)이다. 이지가 인조반정 후 폐세자로 격하되고, 강화도의 위리안치 때 땅굴을 파고 도망가려다 들켜 결국은 목을 매고 자결하였다. 이때 폐세자빈 박씨도 자결하고, 어머니 폐비 유씨도 이 해 병이 걸려 죽는다.
일반적으로 알려지기는 광해군에게 세 아들이 있었는데, 장자를 제외하고는 다 어려서 죽었다고 한다.
현재 왕실 족보에 아들은 이지 한 명으로 기록되어 있다. 또 둘째 부인 숙의 윤씨에게서 한 명의 딸이 있었다고 한다.
그런데 약포 정탁의 이 기록도 다른 식으로 해석할 방법이 없다.
이 때 광해군이 18세, 세자빈이 20세, 그리고 1587년 두 사람 간 혼인을 맺은 것으로 보아 충분히 아이를 낳을 수 있다.
정탁의 기록이 정확하다면 이때 딸을 낳았거나, 혹 아들이든 딸이든 낳았어도 1592년 그 해에 죽어 왕실 족보에도 못 올랐을 가능성이있다. 전쟁 상황이라는 특수성 때문에 정쟁에 휘말린 대상은 아니었을 것이나, 이날 이후 며칠 되지 않아 왕후와 함께 함흥으로 피란간점, 그리고 함경도쪽에 왜적이 들어와 다시 왕후는 선조를 따르고 세자빈은 광해군을 따라 험난한 여정을 겪었다는 점 등을 보면 빈궁은산후 조리도 못했음은 물론 엄청난 스트레스를 받았음을 알 수 있다. 이때 아기가 혹 잘못되었을 가능성이 크다.
정탁의 기록은 왕조실록보다 정확할 가능성이 크고 (특히 『선조실록』은 전란으로 사초(史草)가 사라져 여러 사람의 기록과 문집을 토대로 함), 그가 왕세자를 직접 호종하였기에 이 사건은 역사에 드러나지 않은 실증 역사일 수 있다.


출전 : 피난행록(避難行錄) 
저자 : 정탁(鄭琢)

 
   
 

 원천스토리
Total 9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원천스토리 카테고리 설명 스토리야 02-09 3686
98 [스토리테마파크] 밭을 갈던 여인, 알고 보니 딸이로다! - 타향에서 포로로 잡… 스토리야 02-23 1130
97 [스토리테마파크] 저희 남편은 사도세자의 죽음과 무관하옵니다 - 상소에 거론… 스토리야 06-29 1486
96 [스토리테마파크] 20년만에 만난 관기 몽접, 그녀의 노래실력은 여전하다 스토리야 05-31 1749
95 [스토리테마파크] 친정에 간 여인들, 얼마나 오랫동안 머물렀을까? 스토리야 05-29 1655
94 [스토리테마파크] 흉흉한 세상에도 열녀들은 나오게 마련이다 스토리야 12-27 1951
93 [스토리테마파크] 피난길, 비내리는 5월의 아침에 태어난 왕세자의 아이 스토리야 12-27 2039
92 [스토리테마파크] 아름다운 여인 앞에서 사나이 결심이 무너지다 스토리야 12-23 1758
91 [스토리테마파크] 신흥강습소의 종업식 스토리야 10-26 1525
90 [스토리테마파크] 고강을 피하고자 하는 이들로 온 고을이 들썩이다 스토리야 10-19 1534
89 [스토리테마파크] 항복비문을 짓다 스토리야 10-11 1619
88 [스토리테마파크] 정뇌경이 정명수를 치려다 도리어 참수당하다 스토리야 10-11 1377
87 [스토리테마파크] 대리 시험을 친 자들이 탈락을 면하다 스토리야 10-06 1429
86 [스토리테마파크] 올해도 역시 시험부정이 만연하다 스토리야 10-06 1388
85 [스토리테마파크] 조부의 조부까지 뼈대 있는 가문이어야 한다 - 엄격한 과거… 스토리야 10-04 1430
84 [스토리테마파크] 지방 과거 시험의 풍경 - 비오는 시험장에 나타나지 않는 응… 스토리야 10-04 1523
 1  2  3  4  5  6  7  

회원로그인 소셜로그인
자동 ID/PW찾기 | 회원가입
원천스토리 - 스토리테마파크
밭을 갈던 여인, 알고 보니 딸…
저희 남편은 사도세자의 죽음…
20년만에 만난 관기 몽접, 그녀…
친정에 간 여인들, 얼마나 오…
흉흉한 세상에도 열녀들은 나…
피난길, 비내리는 5월의 아침…
스토리야 추천작
왕의 힘으로 회..
안소설
천하제일 표사
정재
귀환 검사의 오..
독고가다
마도 황제의 귀..
이현주
어서 오세요 드..
제이콥K
전남편이라서 ..
마미
포텐 터진 헌터
빈캔
밤에만 만나요
은재
전직 용사
시율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신고/의견    
※ 스토리야에 등록된 모든 작품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 본사이트는 구글 크롬 / 익스플로러 10이상에 최적화 되어 있습니다.
(주)스토리야 | 대표이사: 성인규 | 사업자번호: 304-87-00261 | 대표전화 : 02-2615-0406 | FAX : 02-2615-0066
주소 : 서울 구로구 부일로 1길 26-13 (온수동) 2F | 배너광고 및 기타 문의 k-storyya@naver.com
Copyright 2016. (사)한국창작스토리작가협회 All Right Reserved.

위로


아래로